먹튀검증-토토즐 먹튀신고-TOTOZL 


'버저비터' 르브론 제임스, 아무도 그를 막을 수 없다

토토즐 운마 0 05.07 18:35
                                                


르브론 제임스(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가 버저비터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클리블랜드는 6일(한국 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퀴큰 론즈 아레나에서 열린 


2017-18 NBA(미국 프로 농구) 동부 콘퍼런스 플레이오프 2라운드 3차전 토론토 랩터스와 홈경기에서 105-103으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클리블랜드는 시리즈 3연승을 질주, 시리즈 전적 3승 0패를 기록했다. 


이제 1승만 거둔다면 동부 콘퍼런스 파이널에 진출하게 된다.


전반전은 클리블랜드 분위기였다. 55-40으로 크게 앞섰다. 


그러나 토론토가 후반전 들어 추격에 나섰다. 터프한 수비와 정확한 외곽슛까지 성공한 결과였다.


경기는 끝까지 알 수 없었다. 103-103으로 동점이었다. 


그러나 클리블랜드에는 르브론이 있었다. 종료 8초를 남긴 상황에서 공을 몰고 


공격 코트로 넘어가 러닝 점프슛에 성공했다. OG 아누노비의 수비가 있었음에도 침착하게 성공했다.


이로써 르브론은 커리어 통산 플레이오프 4쿼터 혹은 연장전 종료 5초 이하가 남은 상황에서 


7번째 역전슛을 기록하게 되었다. 그렇다면 르브론은 이러한 상황에서 몇 개의 슛을 던졌을까. 


총 15개 중 7개를 넣었다. 야투 성공률은 46.7%. 야투 7개 중 5개는 버저비터였다.


르브론의 버저비터 5개는 리그 29개 팀 선수들의 총합과 같은 수치다. 


클리블랜드를 제외한 리그 29개 팀 현역 선수들의 통산 플레이오프 버저비터를 모두 합치면 5개다. 


그만큼 르브론이 경기 막판 승리를 이끈 경우가 많았다.


르브론은 그동안 '클러치 상황에서 강하다'라는 이미지가 부족했다. 


경기 막판 슛을 던져야 하는 상황에서 패스하는 등 소극적일 때도 있었다. 


그러나 시간이 지날수록 이러한 이미지에서 벗어나고 있다.


이번 플레이오프에서는 이미 두 번의 버지버터를 터뜨렸다. 


지난 2018 플레이오프 1라운드 5차전에서 버저비터 3점슛을 터뜨렸고, 이날도 마찬가지였다. 


경기 막판을 해결하는 에이스의 존재감을 유감없이 발휘하고 있다.


한편 역대 최고의 선수 마이클 조던(시카고 불스)은 4쿼터 혹은 연장전 종료 5초 이하가 남은 상황에서 


역전슛을 얼마나 성공했을까. 그는 총 5개의 야투를 넣었다. 


총 11개를 시도해 5개 성공, 45.5%를 기록했다. 버저비터는 3개였다.

Comments